4차 산업혁명 선도 활동

지식과 정보의 시대를 넘어 4차 산업혁명의 융합시대를 선도하라!

LINC+ 사업단 청년취업아카데미 사업 장학금 전달식과 교육사업 간담회 개최

2018년 9월 20일 한양여자대학교 이보숙 총장은 6월 25일부터 7월 28일까지 200시간의 교육과정으로 구성된 청년취업아카데미 사업의 우수 장학생에게 (사)한국융합기술진흥원이 지원하는 장학금을 시상하였다. 대상 이진(산업디자인과) 외 최우수상 1명(한지희)과 우수상 8명(고가연, 고민정, 김예진, 김예진, 김유진, 이소현, 임채영, 한화랑) 총 10명이 장학금을 수상하였고 수여식에 참가한 수료생 전원에게 부상으로 드론을 전달하였다.



한양여자대학교와 가족기업인 (사)한국융합기술진흥원과 한양여자대학교 LINC+사업단이 함께 운영한 “4차 산업 인문융합 빅데이터 분석 기획자 1” 과정에 23명 중 19명이 수료하였으며, 9명이 (사)한국융합기술진흥원의 “빅데이터 시각화 자격증”을, 17명이 (사)한국모형항공협회 “드론 자격증 기본과정, 중급과정” 자격증을 취득하였다.



수료한 학생들은 산업디자인과, 컴퓨터정보과, 니트패션디자인과, 섬유패션디자인과 전공으로 패션디자인트랜드 분석, 제품서비스시스템 설계, 드론활용, 앱 인벤터, 4차 산업혁명의 기술과 이해, 디자인 융합 빅데이터, 반응형 웹 개발 등 교육과정을 통해 패션 및 디자인과 빅데이터 융합에 대한 이해를 증진할 수 있었다.



장학금 수여식 후 이보숙 총장과 이호성 산학협력처장(LINC+ 부단장), LINC+사업단 구성원, 청년취업 아카데미 강사진과 수상 학생들의 간담회가 진행되었다. 이보숙 총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IT 등 기술 기반 교육과 본 대학의 강점인 디자인 계열의 융합교육을 통해 변화하는 시대에 적극 도전하는 학생들을 격려하였다.



이호성 산학협력처장은 학생들의 산학협력역량강화를 위해 산학협력처와 LINC+사업의 지원 강화를 약속하였다. LINC+사업단 URI센터장 김홍규 교수는 산업디자인과에서 시작된 교육과정이 이번 4개 학과의 융합교육으로 확대되어서 다양한 학과로 참여 기회가 확대된 것에 의의를 두었다. LINC+사업단 교육지원팀은 (사)한국융합교육진흥원과의 협력을 통한 네트워크 확산기회, 향후 교육수요자의 의견을 통해 다양한 학생들의 수요조사를 기반으로 학생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사회수요기반 교육프로그램으로 발전시킬 것을 약속하였다.



학생들과의 간담회를 통해 학생들은 여러 학과의 융합으로 구성된 이론 및 실습 수업을 통해 다른 학과 학생들과의 교류가 증진되었고, 낯선 분야에 대한 어려움이 있었지만 전공 기반으로 새로운 분야와의 융합과정이 흥미로왔으며, 유난히 더운 여름에 통학을 위해 노력했던 학생들과의 노력으로 알찬 결과를 일구어 낸 것에 의의를 두고 향후 학교의 역량강화 프로그램에 적극 참여할 것을 다짐하였다.

https://hoy.kr/rF5b

kaact   2018-10-26

아이디어가 있으세요??


우리는 당신의 생각과 업무를 돕기 위해서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